이재명 “경기도, 독자적 코로나 백신 도입·접종 검토”

동아닷컴 조혜선 기자 입력 2021-04-15 16:36수정 2021-04-15 16:4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경기도의회 임시회의 도정질의 진행
“우선 정부 일정대로 예방접종 진행하도록 노력”
이재명 경기도지사. 동아일보DB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15일 “다른 나라에서 개발한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백신을 독자적으로 도입해서 접종할 수 있을지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날 오후 경기도의회 임시회의 도정질의에서 “도 차원의 집단면역을 달성하기 위한 정책이 무엇이냐”고 묻는 방재율(더불어민주당·고양2) 보건복지위원회 위원장의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다만 이 지사는 “안타깝게도 지방정부에서 독자적 (백신) 확보가 쉽지 않기 때문에 정부에서 정한 일정대로 차질없이 예방접종이 이뤄지도록 저희가 최선을 다하겠다”며 “시·군과도 협력해 노력하도록 하겠다”고 했다.

이어 “추가적으로 말하면 다시 4차 대유행이 시작되지 않을까라는 염려를 갖고 있다. 상대적으로 보면 원인불명, 경로불명 감염자 계속 늘어나고 있고 감염자 총수도 계속 늘어나고 있는 상황으로 극단의 대책이 필요하다는 판단을 할 수 있다”고 했다.

주요기사
이 지사는 “백신 확보와 관련해서는 새롭게 다른 나라가 개발 접종하는 백신을 우리 경기도라도 독자적으로 도입해서 접종할 수 있을지에 대해 실무적인 검토를 하고 있다”며 “가능하면 중앙정부에 건의해서라도 추가 백신을 확보하도록 노력해보겠다”고 약속했다.

조혜선 동아닷컴 기자 hs87cho@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