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野 선거 압승에 김종인 인정…“그분 역량 대단”

김진하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4-08 14:37수정 2021-04-08 15:3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홍준표 무소속 의원(왼쪽)과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오른쪽). 사진공동취재단
홍준표 무소속 의원은 야당이 이번 재·보궐 선거에서 압승한 데 대해 “그분의 역량은 대단했다”라며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을 치켜세웠다.

홍 의원은 8일 페이스북에 “비록 노선은 달랐지만 총선 참패 이후 혼란했던 당을 수습하고 양대 보궐선거를 승리로 이끌었다. 감사하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건강 유의하시고 재충전 하신 후 다시 대한민국을 위해 일해 주실 것을 믿어 마지 않는다. 거듭 감사드린다”고 고개를 숙였다.

김 위원장 등의 반대로 국민의힘 복당이 막힌 홍 의원은 그간 김 위원장을 향한 저격 발언을 쏟아낸 바 있다.

주요기사
특히 서울시장 야권 후보 단일화 과정에서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측과 갈등을 보이자 “재·보궐선거에서 김 위원장의 역할은 아무것도 없다. 몽니 부리지 말라”, “안철수를 원색적으로 비방하는 것은 소인배 정치”라고 지적했다.

단일화가 성사된 후에도 “안철수 하나 제쳤다고 모두 이긴 양 오만방자한 모습”이라고 비판했다.

하지만 전날 방송 3사 출구조사 결과 야당의 압승이 예측되자 “눈물겨운 승리다. 모두가 하나 되니 하늘도 돕나 보다”라며 김 위원장을 비롯한 국민의힘 지도자 등에 감사 인사를 전했다.

한편 김 위원장은 재·보궐 선거 다음날인 이날 “이번에 압도적 지지로 서울과 부산 재보선에 승리함으로써 정권교체와 민생회복을 위한 최소한의 기반을 만들었다고 생각하고 저는 이제 자연인의 위치로 돌아간다”라며 비대위원장직을 내려놓았다.
김진하 동아닷컴 기자 jhjinha@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