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 하이라이트]델타포스: 랜드워리어

입력 2000-12-03 18:57수정 2009-09-21 17:5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국내에도 서바이벌 액션 게임을 사랑하는 게이머층이 두텁다. ‘레인보우식스’하면 모르는 게이머가 없을 정도다. 치밀한 작전을 세운뒤 테러리스트를 입체작전으로 진압하고 인질을 무사히 구출하는 짜릿함은 게임을 해보지 않은 사람은 상상할 수 없다. ‘레이보우식스’만큼이나 멋진 게임이 있으니 바로 ‘델타포스’다.

‘델타포스’는 비슷한 시기에 나왔으나 늘 ‘레인보우식스’의 그늘에 가려 있었다. 하지만 많은 개선작업을 거친 ‘델타포스2’가 나오면서 점점 인기를 얻고 있다. 제작사 노바로직에서는 그 여세를 몰아‘델타포스2’를 더욱 개량해 ‘델타포스:랜드워리어’를 최근 내놓았다.

랜드워리어의 특징은 실감나는 3차원 화면과 스토리. 2편까지는 ‘3차원을 흉내낸’ 정도의 화면을 제공했지만 랜드워리어는 진짜 리얼한 3차원 그래픽을 보여준다. 그래픽과 아울러 캐릭터의 움직임도 많이 개선됐다. 서있는 자세에서 저격을 할 경우 가만히 있어도 망원경이 약간씩 흔들린다. (실제로 서서 총을 들고 있는 것처럼) 그리고 5명의 캐릭터가 등장해 테러리스트를 진압하고 폭발물을 설치하는 등 실감나는 작전을 펼친다.

랜드워리어는 노바월드를 통한 멀티플레이도 가능하다. 델타의 전쟁터는 레인보우와는 비교도 할 수 없을 정도로 넓다. 따라서 50여명이나 되는 게이머가 동시에 게임을 즐길 수 있다.

최신 무기가 등장하는 것도 흥미롭다. 인공위성을 이용한 위치 표시기(GPS), 철모에 부착하는 LCD 스트린, MP5 기관총, 무선 헤드셋 등 최근에 개발된 무기들을 다뤄볼 수 있다. 무기체계에 관심있는 게이머는 꼭 플레이해 보기를 권한다. (개발사 노바로직, 국내배급 동서게임채널·02―3661―4800)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