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신, 전미라·세 자녀와 즐거운 생일파티…환한 미소

뉴스1 입력 2020-10-17 13:33수정 2020-10-17 13:3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전미라 인스타그램 © 뉴스1
가수 윤종신이 가족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17일 윤종신의 아내 전미라는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하루 지났지만 오늘 올라온 아빠를 위해 모아놓은 용돈으로 라임이는 학원 쉬는 시간에 케이크를 사고, 라익이는 집 앞 꽃집에 가서 꽃을 사서 아빠를 위해 준비한 생파”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서 윤종신은 아이들에게 생일을 축하받고 있다. 노래를 부르는 아이들 사이로 흐뭇하게 미소짓고 있는 윤종신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전미라는 “(애들) 진짜 다 컸다. 라오 자기는 아무것도 못 샀다며 울상. 그래도 뽀뽀 선물로 마무리”라며 행복한 근황을 전했다.

주요기사
한편 윤종신은 지난 2006년 전미라와 결혼, 슬하에 1남2녀를 두고 있다.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