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픽

최신기사

  • 하이브 “민희진 주도 ‘어도어 경영권’ 탈취 계획”…배임혐의 고발

    하이브 “민희진 주도 ‘어도어 경영권’ 탈취 계획”…배임혐의 고발

    하이브(HYBE)가 민희진 대표가 이끄는 자회사 어도어(ADOR)의 경영권 탈취 시도에 대한 중간 감사결과 탈취 계획이 수립됐다는 구체적인 물증을 확보하고, 관련자들을 업무상 배임 등의 혐의로 고발하기로 했다.하이브는 25일 “감사대상자 중 한 명은 조사 과정에서 경영권 탈취 계획, …

    • 6시간 전
    • 좋아요
    • 코멘트
  • 김동완·서윤아, 결혼 성큼…“각방 쓰고 싶다 하는데 생각 달라”

    김동완·서윤아, 결혼 성큼…“각방 쓰고 싶다 하는데 생각 달라”

    그룹 ‘신화’ 멤버 김동완과 배우 서윤아가 결혼에 성큼 다가갔다. 지난 24일 방송된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이하 ‘신랑수업’) 111회에서 서윤아는 가수 조현아를 한 카페로 불러 김동완과의 만남부터 현재의 고민을 털어놨다. 서윤아는 “우리가 나이가 있다 보니, …

    • 6시간 전
    • 좋아요
    • 코멘트
  • [단독]본보 ‘저주하라! 평화박람회’ 비판… 1922년 일제 동경박람회 엽서 공개

    [단독]본보 ‘저주하라! 평화박람회’ 비판… 1922년 일제 동경박람회 엽서 공개

    1922년 일제강점기 일본에서 열렸던 평화기념 동경박람회 엽서(사진)가 처음으로 공개됐다. 향토사학자이자 대한민국 임시정부 국무위원 백강 조경한 선생의 외손인 심정섭 씨(81)는 24일 엽서를 공개하며 “조선관 사진과 함께 기생을 그려 넣은 것은 조선인을 비하하려는 일제의 의도가 …

    • 11시간 전
    • 좋아요
    • 코멘트
    PDF지면보기
  • ‘메이크업’으로 시작한 유인원 분장… 미세표정 담기까지 56년 ‘진화’

    ‘메이크업’으로 시작한 유인원 분장… 미세표정 담기까지 56년 ‘진화’

    1968년 첫선을 보인 공상과학(SF) 영화의 고전 ‘혹성탈출’ 시리즈 열 번째 영화 ‘혹성탈출: 새로운 시대’가 다음 달 8일 개봉한다. 유인원의 리더 ‘시저’를 주인공으로 내세워 전 세계에서 사랑받은 리부트 트릴로지 마지막 편 ‘혹성탈출: 종의 전쟁’ 이후 7년 만이다. ‘혹성탈출…

    • 11시간 전
    • 좋아요
    • 코멘트
    PDF지면보기
  • 고통을 감내한 헌신적 사랑… 슬픈 결말의 ‘인어공주’

    고통을 감내한 헌신적 사랑… 슬픈 결말의 ‘인어공주’

    신사용 모자를 쓴 한 시인이 예식장에 들어선다. 사랑하던 연인 에드바드의 결혼식이다. 시인은 ‘금지된 사랑’과 이별에 슬퍼하며 눈물 한 방울을 바다에 떨어뜨린다. 아름다운 목소리를 바쳐 왕자를 사랑한 인어공주가 그곳에서 탄생한다. 다음 달 1∼5일 서울 서초구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

    • 11시간 전
    • 좋아요
    • 코멘트
    PDF지면보기
  • “이성자 작가의 ‘자연과 공생’, 해외에 알리고 싶어”

    “이성자의 ‘대지’ 시리즈는 예술가의 자연에 대한 사랑과 공생하려는 의지를 보여줍니다. 지금처럼 지구온난화와 환경 문제가 두드러지는 시대에도 중요한 주제라고 생각합니다.” 20일(현지 시간) 이탈리아 베네치아의 전시장에서 바르토메우 마리 전 국립현대미술관장이 자신이 큐레이터를 맡은…

    • 11시간 전
    • 좋아요
    • 코멘트
    PDF지면보기
  • [단신]한예종 연극원, 개원 30주년 기념 공연

    한국예술종합학교 연극원이 개원 30주년을 맞아 28일까지 서울 서초구 예술의전당 CJ토월극장에서 청소년극 레퍼토리 ‘못 말리는 프랑켄슈타인’을 공연한다. 연기과 재학생들이 무대에 올라 대사 없이 움직임만으로 인간의 욕망과 차별에 대해 이야기한다. 남긍호 연기과 교수가 연출을 맡았다. …

    • 11시간 전
    • 좋아요
    • 코멘트
    PDF지면보기
  • [단신]‘오상규 선생 계몽운동’ 학술회의

    괴정 오상규 선생 기념사업회(회장 오택원)가 26일 오전 10시 서울 중구 프레지던트호텔에서 ‘괴정 오상규의 계몽운동과 민족운동사에서 위상’을 주제로 학술회의를 연다. 윤경로 전 한성대 총장 등이 일제강점기 구국운동과 계몽운동에 참여한 괴정의 생애를 조명한다.

    • 11시간 전
    • 좋아요
    • 코멘트
    PDF지면보기
  • 광대의 줄타기보다 더 아찔한 권력 좇기

    광대의 줄타기보다 더 아찔한 권력 좇기

    이준익 감독의 영화 ‘왕의 남자’(2005년)는 광대 장생과 공길이 양반집에서 줄타기하는 장면으로 시작된다. 광대의 연희를 천시하던 조선시대에도 이렇게 양반집에서 광대놀음을 즐기는 경우가 있다. 송만재(宋晩載·1783∼1851)의 시에서 그 자취를 찾아볼 수 있다. 땅재주 공연 장…

    • 11시간 전
    • 좋아요
    • 코멘트
    PDF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