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로 농사지으면 진짜 농작물이…NH농협은행, 게임형 콘텐츠 ‘올리네 농장’ 출시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1-08-02 13:45수정 2021-08-02 13:4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NH농협은행이 모바일 플랫폼인 ‘올원뱅크’에서 농협은행의 대표 캐릭터인 ‘올리’가 농작물을 재배하여 농장을 경영하는 게임형 콘텐츠 ‘올리네 농장’을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올리네 농장은 올원뱅크의 프리미엄 서비스에서 이용할 수 있는 컨텐츠다. 시즌별 3개월 동안 진행하며, 컨텐츠 참여 고객에게 농협 계열사에서 현금처럼 결제하거나 캐시백 할 수 있는 NH포인트를 제공한다.

고객은 일일 미션에 참여해 모심기부터 도정까지 10단계의 농경 활동을 거쳐 논을 경작(최대 6개)할 수 있다. 논을 경작할 때 마다 벼 1개를 수확할 수 있으며, 미션에 참여할 때마다 2포인트, 논을 경작할 때마다 20포인트, 논 6개를 경작한 경우 500포인트를 획득할 수 있다.

NH농협은행은 올리네 농장 출시를 기념해 이날부터 10월 31일까지 벼를 1개 이상 수확한 고객 중 추첨을 통해 총 600명에게 3만 원 상당의 농·축산물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추첨 이벤트는 벼 수확 횟수가 많을수록 당첨 확률이 높아진다.

주요기사
이종찬 농협은행 올원뱅크CELL리더는 “고객에게 올원뱅크만의 차별화된 재미와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이번 컨텐츠를 준비했다”며 “금융을 넘어 재미있고 유익한 생활서비스를 통해 고객이 오래 머무를 수 있는 생활금융플랫폼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cloudancer@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