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2020 수능 등급컷, 1등급 ‘국어 91·수학 92/84·영어 90’ 예상
더보기

2020 수능 등급컷, 1등급 ‘국어 91·수학 92/84·영어 90’ 예상

김진하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9-11-14 20:32수정 2019-11-14 20:3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1등급 기준선(등급컷)이 원점수를 기준으로 국어 91~92점, 수학 가형 92점, 나형 84점으로 전망됐다.

입시전문업체들은 14일 수능 종료 직후 가채점 결과를 토대로 영역별 예상 등급 컷을 공개했다.

종로학원하늘교육은 국어 1등급은 92점, 2등급은 84점, 3등급은 76점이라고 추산했다. 수학 가형은 1등급 92점, 2등급 85점, 3등급 78점으로 수학 나형은 1등급 84점, 2등급 76점, 3등급 65점으로 내다봤다.


유웨이는 국어 1등급 91점, 2등급 84점, 3등급 74점으로 내다봤다. 수학 가형은 1등급 92점, 2등급 84점, 3등급 77점, 수학 나형은 1등급 84점, 2등급 75점, 3등급 62점으로 추정했다.

이투스는 국어 1등급 91점, 2등급 84점, 3등급 75점으로 예측했다. 수학 가형 1등급은 92점, 2등급 85점, 3등급 77점, 수학 나형은 1등급 84점, 2등급 76점, 3등급 63점으로 예상했다.

주요기사

메가스터디는 국어 1등급 91점, 2등급 85점, 3등급 76점으로 예측했다. 수학 가형은 1등급 92점, 2등급 84점, 3등급 77점, 수학 나형은 1등급 84점, 2등급 74점, 3등급 63점으로 내다봤다.

영어영역은 절대평가이기 때문에 원점수에 따라 등급이 결정된다. 영어는 90점 이상일 때 1등급이며 2등급은 80점, 3등급 70점이 기준선이다. 입시업체들은 영어는 1등급 예상 비율이 전체 응시자(48만여명 기준)의 7% 안팎일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김진하 동아닷컴 기자 jhjinha@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