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대 로스쿨, 9회 변호사시험서 합격률 1위 기록

명민준 기자 입력 2020-05-13 03:00수정 2020-05-13 05:19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영남대 법학전문대학원(로스쿨)이 제9회 변호사시험에서 전국 로스쿨 가운데 가장 높은 합격률을 기록했다.

영남대에 따르면 지난달 24일 열린 제9회 변호사시험에서 로스쿨 9기 입학생 71명이 응시한 가운데 52명(73.2%)이 합격했다. 전국 주요 로스쿨 가운데 가장 높은 합격률이다. 영남대에 이어 경희대 연세대 서울대 성균관대 로스쿨의 합격률이 높았다.

영남대 로스쿨은 지난해 제8회 변호사시험에서도 서울대에 이어 전국에서 두 번째로 높은 합격률을 기록했다. 영남대는 전국 로스쿨 가운데 석사 학위 취득률에서도 상위권을 유지하고 있다. 올해 9기 63명이 석사 학위를 취득해 전국에서 가장 높은 취득률인 88.7%를 기록했다. 이화여대(81.9%)와 고려대(80.3%)가 뒤를 이었다.


영남대 로스쿨은 1기부터 최근 9기까지 입학한 648명 가운데 610명(94.1%)이 석사 학위를 취득했다. 이동형 영남대 법학전문대학원장은 “앞으로도 명문 로스쿨 위상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적극 뒷받침하겠다”고 말했다.
 
명민준 기자 mmj86@donga.com
주요기사

#법학전문대학원#영남대#로스쿨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