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현대엔지니어링, 삼성디지털시티옆 ‘현대 테라타워 영통’ 지식산업센터 분양
더보기

현대엔지니어링, 삼성디지털시티옆 ‘현대 테라타워 영통’ 지식산업센터 분양

동아경제입력 2020-03-12 09:09수정 2020-03-12 15:2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현대 테라타워 영통’ 투시도. 사진=현대엔지니어링

현대엔지니어링은 삼성디지털시티 인근에서 차별화된 지식산업센터 `현대 테라타워 영통`을 분양할 예정이다.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신원로 250번길 15에 들어서는 이 단지는 지하 2층~지상 15층, 3개동 연면적 약 9만6946㎡ 규모로 조성되며, 지식산업센터와 기숙사, 상업시설로 구성된다. 사업지가 위치한 영통구 일대는 삼성전자 등 초우량기업과 다수의 협력업체가 위치해 비즈니스 최적지로 꼽힌다.

2018년 기준 약 3만4000명의 임직원이 삼성디지털시티에서 근무하고 있는 만큼 배후수요도 풍부하다. 삼성전자 기흥·화성 캠퍼스 및 수원 일반산업단지와 관련 계열사, 협력업체 등 대기 수요도 풍부하다.


지하철 분당선 영통역을 이용할 수 있고 인덕원~동탄 복선전철 원천역도 2026년 개통할 예정이다. 인근의 용인~서울고속도로와 경부고속도로, 영동고속도로를 통해 기업의 업무 교류와 물류 이동도 수월하다.

주요기사

‘현대 테라타워 영통’ 지식산업센터는 △라이브오피스형 △업무형 △드라이브인형 등 3개 상품으로 구성된다. ‘라이브오피스형’은 지상 4층~지상 15층에, 소규모 기업 특화상품으로 조성되며, 다락공간을 제공해 업무와 휴식을 동시에 누릴 수 있도록 배려했다. ‘업무형’은 높은 층고(5.1~5.4m)를 적용해 공간 활용도가 높은 쾌적한 업무공간으로 만들 계획이다. 저층부(지하 2층~지상 5층)에는 도어 투 도어(Door-to-door) 시스템을 적용한 ‘드라이브인형’으로 조성해 효율적인 물류이동이 가능하도록 할 계획이다. 또 4.5톤 화물엘리베이터 2대와 하역장도 설치해 대형 물류작업이 편리하다. 주차도 법정대비 약 211%로 넉넉하게 제공한다.

일반형과 다락형 두 가지 타입으로 구성된 기숙사는 총 310실중 298실을 전용 24㎡ 이하의 소형 면적으로 구성했다. 입주민들의 주거 쾌적성을 확보하기 위해 단지 내 4층에는 옥상정원 등의 휴게공간과 피트니스실 등도 마련된다. 지하 2층~지상 1층에는 상업시설인 `브루클린381`이 들어선다. 뉴트로 콘셉트를 위해 공장형 카페와 키즈카페 등 탁월한 집객력을 갖춘 앵커시설 도입을 추진 중이다. 뉴욕 브루클린의 상환경 특화도 적용한다..

지식산업센터는 취득 시점을 기준으로 취득세의 75%를 감면 받고 재산세도 2년간 50% 감면해 준다. 종합부동산세와 법인세 중과세 제외 등의 혜택도 받는다.

분양 관계자는 "업무와 주거는 물론 입주기업과 임직원들이 생활하면서 모든 것을 원스톱으로 누릴 수 있도록 효율적인 공간을 조성하면서 5세대 지식산업캠퍼스로 선보이게 됐다"고 말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오는 13일 홍보관(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신동 938-7)을 오픈하고 본격 분양에 나설 예정이다.


동아닷컴 최용석 기자 duck8@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