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쓰리에이치, 코로나19 위기 극복 위해 1억 원 기부
더보기

쓰리에이치, 코로나19 위기 극복 위해 1억 원 기부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03-04 10:06수정 2020-03-04 10:1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쓰리에이치 지압침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실천 했다.

쓰리에이치는 자사 정영재 회장이 코로나19 위기 극복에 써달라며 1억 원을 대한적십자사에 기부했다고 4일 밝혔다.

쓰리에이치는 지압과 온열·마사지 기능이 있는 지압 침대 전문 업체다. 그동안 지압 침대 기부 등 어려운 이웃을 돕는 일을 꾸준히 벌여왔으며, 본사는 물론 각 대리점 센터들도 쌀 기부 등을 통해 선행에 동참해온 것으로 전해졌다.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pistols@donga.com
주요기사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