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하이트진로, 필리핀 주류 시장 공략… 현지법인 설립
더보기

하이트진로, 필리핀 주류 시장 공략… 현지법인 설립

동아닷컴 박상재 기자 입력 2020-01-06 10:24수정 2020-01-06 10:2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하이트진로가 필리핀 주류 시장 공략에 나선다. 맥주 ‘테라’ 등으로 성장동력을 확보한 만큼 영역 확장에 뛰어드는 모습이다.

하이트진로는 6일 필리핀 수도 마닐라에 해외법인 ‘하이트진로 필리핀’을 설립했다고 밝혔다.

이 회사가 해외법인을 세운 것은 2016년 하이트진로 베트남 이후 3년여 만이다.


하이트진로 필리핀은 지난해 7월 말 사업허가를 취득, 10월에 수입 인허가를 얻어 영업을 시작했다. 지난달에는 해외 전용 상품인 ‘딸기에 이슬’과 ‘참이슬’ 등 1만3000여 상자를 수출한 바 있다.

주요기사

황정호 하이트진로 해외사업본부 총괄(상무)은 “동남아시아 시장에서 현지화를 노력을 해오고 있다”며 “한국 주류의 위상을 키워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하이트진로는 2016년 ‘소주의 세계화’를 내걸고 동남아시아 시장을 집중 공략해왔다.

업계에 따르면 필리핀은 인구 수가 1억여 명으로 전 세계 13위에 달한다. 2018년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은 6.8%를 기록하는 등 내수시장 성장을 이어가고 있다.

동아닷컴 박상재 기자 sangjae@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