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재계, 美中 무역전쟁-여성 일자리 주목해야”
더보기

“재계, 美中 무역전쟁-여성 일자리 주목해야”

허동준 기자 입력 2020-01-06 03:00수정 2020-01-06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한국CXO硏, 그룹총수 리스크 등… 올해 이슈 5W 키워드로 정리 올해 산업계는 ‘5W’에 주목해야 한다는 주장이 나왔다.

5일 기업분석연구소인 한국CXO연구소는 ‘한국경제가 2020년에 주시할 5W 이슈’라는 보고서를 내고 △미중 무역전쟁(Whales fight) △여성 일자리(Women jobs) △그룹 총수 약점 대응(Weakness Handling) △장벽 혁파(Wall Removal) △노동자 삶의 질 개선(Workers Satisfaction)이 핵심 이슈가 될 것이라고 예측했다.

한국CXO연구소에 따르면 지난해 기준 국내 10대 그룹 해외계열사 2580곳 중 398곳(15.4%)은 중국에, 346곳(13.4%)은 미국에 진출해 있을 정도로 미국과 중국 비중이 높다. 또 미국과 중국에 대한 수출의존도도 높아 양국의 무역 분쟁에 따라 국내 기업들도 직간접적인 영향을 받을 수 있다는 게 연구소 측 설명이다.


여성 일자리 수에도 주목해야 한다고 분석했다. 국내 대기업들이 채용을 늘릴 땐 젊은 남성의 일자리를 더 많이 늘리는 반면 인력 구조조정 시엔 여성 인력을 먼저 줄이려는 경향이 강하다는 것이다. 또 그룹 총수 리스크도 주요 이슈로 꼽혔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파기환송심 결과와 최태원 SK그룹 회장과 노소영 아트센터 나비 관장의 이혼소송, 한진그룹의 ‘남매 다툼’ 등이 그룹 경영 전반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것이다.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 이해욱 대림그룹 회장도 그룹 계열사 부당 지원 혐의로 기소된 상태다.

주요기사

이 밖에도 연구소 측은 한일 무역 분쟁으로 기술과 규제 경계의 장벽을 혁파하는 일이 새해 재계의 관심사로 떠올랐다고 분석했다. 또 최저임금 상승과 주 52시간 근로제 도입이 근로자의 삶과 업무에 미칠 영향, 그리고 이를 둘러싼 노사의 이해관계 충돌을 최소화하는 문제도 재계 이슈로 꼽았다.

허동준 기자 hungry@donga.com
#한국cxo연구소#미중 무역전쟁#여성 일자리#5w 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