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트와이스 측 “나연 스토커, 비행기 동승해 접근…법적 조치”
더보기

트와이스 측 “나연 스토커, 비행기 동승해 접근…법적 조치”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입력 2020-01-01 14:46수정 2020-01-01 14:4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트와이스(TWICE) 나연ⓒ News1

JYP엔터테인먼트가 그룹 ‘트와이스’ 멤버 나연의 스토커 피해와 관련해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JYP 엔터테인먼트는 1일 “금일 일본에서 귀국하는 비행편에 멤버 나연에 대한 해외 스토커가 동승하여, 멤버 본인에게 지속적인 접근을 시도하는 등 기내에서 큰 소란이 있었다”며 “즉각 대응하여 다행히 아티스트에게 직접적인 피해는 없었으나, 많은 불편함과 불안함을 토로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현재 나연은 본 사안으로 인해 경찰 신변보호 중이며, 스토커 본인에게 절대 접근하지 말 것을 이미 수차례 경찰관 입회 하에 경고 하였으나 이를 무시하고 접근하려 했던 점, 자사 인력과 언성을 높이고 충돌하려 한 점 등 해외 스토커 본인은 지속적인 경고에도 불구하고 일말의 반성 없이 문제 되는 행동을 더욱 높은 수위로 지속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에 자사는 본 건에 대해 가장 높은 강도의 모든 법적 조치를 즉시 강구할 것”이라며 “아티스트의 항공 정보가 불법적으로 판매 및 유포되고 있다는 점에 대해서도 정황을 파악하고 있다. 이 문제에 대해서도 본 사안을 계기로 반드시 근절 방안을 모색하고 실행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주요기사

앞서 나연은 지난달에도 한 외국인 남성이 SNS 등을 통해 올린 스토킹 글로 인해 피해를 입었다.

다음은 JYP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JYPE 입니다.

금일 일본에서 귀국하는 비행편에 멤버 나연에 대한 해외 스토커가 동승하여, 멤버 본인에게 지속적인 접근을 시도하는 등 기내에서 큰 소란이 있었습니다. 즉각 대응하여 다행히 아티스트에게 직접적인 피해는 없었으나, 많은 불편함과 불안함을 토로하고 있습니다.

현재 나연은 본 사안으로 인해 경찰 신변보호 중이며, 스토커 본인에게 절대 접근하지 말 것을 이미 수차례 경찰관 입회 하에 경고 하였으나 이를 무시하고 접근하려 했던 점, 자사 인력과 언성을 높이고 충돌하려 한 점 등 해외 스토커 본인은 지속적인 경고에도 불구하고 일말의 반성없이 문제되는 행동을 더욱 높은 수위로 지속하고 있습니다.

이에 자사는 본 건에 대해 가장 높은 강도의 모든 법적 조치를 즉시 강구할 것임을 말씀 드립니다.

아울러, 아티스트의 항공 정보가 불법적으로 판매 및 유포되고 있다는 점에 대해서도 정황을 파악하고 있습니다. 이 문제에 대해서도 본 사안을 계기로 반드시 근절 방안을 모색하고 실행할 것임을 함께 말씀 드립니다.

금일 사안으로 인해 큰 불편을 끼쳐드린 기내 승객분들께 다시 한번 깊은 사과 말씀 드립니다.

이런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조치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