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조현병 30대, 아버지 때려 숨지게 해…경찰 긴급체포
더보기

조현병 30대, 아버지 때려 숨지게 해…경찰 긴급체포

뉴시스입력 2019-11-19 16:14수정 2019-11-19 16:1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강원 정선경찰서는 19일 아버지를 때려 숨지게 한 아들 A(33)씨를 존속살해 혐의로 긴급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오전 1시10분께 정선군 여량면 거주지인 모 수련원에서 아버지 B(60)씨를 때려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사건 당시 이들 부자와 수련원 관리원은 수련원 3층에서 술을 마셨고 이 과정에서 A씨가 아버지를 폭행했다.


A씨는 사건 직후 112에 신고했고 출동한 경찰관들에게 체포됐다.A씨는 조현병 병력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주요기사

이들 부자는 수련원 2층에서 세 들어 살았고, 최근 날이 추워져 3층에서 관리인과 지낸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B씨의 정확한 사망 원인을 밝혀내기 위해 시신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보내 부검을 의뢰하는 한편 관리인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정선=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