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조국 법무장관 임명 반대” 53%… “찬성” 43%
더보기

“조국 법무장관 임명 반대” 53%… “찬성” 43%

강성휘 기자 입력 2019-09-12 03:00수정 2019-09-12 07:4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SBS 조사… 20대, 反54% 贊37%
“청문회 이후도 의혹 해소안돼” 60%
조국 법무부장관이 11일 오전 경기 과천시 정부과천청사로 출근하며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뉴스1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에 따른 후폭풍이 이어지는 가운데 조 장관 임명 반대 의견이 찬성보다 10%포인트가량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 조 장관 의혹이 아직 해소되지 않았다는 응답은 60.1%에 이르는 것으로 조사됐다.

SBS가 칸타코리아에 의뢰해 9∼11일 전국 만 19세 이상 남녀 1026명을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조 장관 임명에 ‘반대한다’는 응답은 53.0%로 찬성(43.1%)보다 높았다. 연령별로는 30대와 40대에서 임명 찬성 의견이 각각 54.0%, 65.1%였지만 20대에선 임명 반대 의견이 54.3%로 찬성(36.6%)과 큰 격차를 보였다. 50대와 60대에선 임명 반대 의견이 각각 63.9%였다. 지역별로는 호남(반대 22.0%)을 제외한 전 지역에서 반대 의견이 절반을 넘었다. 2017년 대선에서 문재인 대통령에게 투표한 응답자 중에선 67.7%가 조 장관 임명에 찬성했으며 29.6%가 반대한다고 답했다.

또 기자간담회와 국회 인사청문회에도 조 장관 관련 의혹 해소가 ‘전혀 안됐다’(34.9%), ‘별로 안됐다’(25.1%)는 응답이 전체의 60.1%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의혹이 ‘많이 해소됐다’(16.0%), ‘어느 정도 해소됐다’(21.0%)는 의견은 37.0%였다. 연령별로는 20대의 65.3%가 의혹이 ‘해소되지 않았다’고 답하는 등 40대를 제외한 전 연령대에서 의혹이 해소되지 않았다는 응답이 많았다.



강성휘 기자 yolo@donga.com
주요기사
#sbs#여론조사#조국#법무부장관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