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육군대위가 몰던 오토바이에 치인 부천공무원 숨져
더보기

육군대위가 몰던 오토바이에 치인 부천공무원 숨져

뉴시스입력 2019-09-03 15:46수정 2019-09-03 15:4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경기도 부천시청 50대 공무원이 운동울 마치고 귀가 중 육군 모 부대 소속 20대 대위가 운전하던 오토바이에 치여 사망했다.

3일 군 당국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10시 30분께 인천시 계양구 서운체육공원 인근 횡단보도에서 집으로 귀가하던 부천시청 공무원 A(55)씨가 육군 모 부대 소속 B(28)대위가 운전하던 오토바이에 치였다.

이 사고로 A씨가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던 중 숨졌다.

사고 당시 B대위는 교통신호를 위반한 것으로 전해졌으나 음주운전은 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주요기사

경찰로부터 사건을 인계 받은 군 당국은 B대위를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인천=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