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평창 티켓 9월 5일 온라인판매…“절반은 8만원 이하”
더보기

평창 티켓 9월 5일 온라인판매…“절반은 8만원 이하”

이헌재 기자입력 2017-08-29 03:00수정 2017-08-29 06:4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내년 2월 9일 개막하는 평창 겨울올림픽에서 가장 비싼 티켓은 무엇일까. 바로 남자 아이스하키 결승이다. 가장 좋은 A등급 좌석 가격은 90만 원이다. 같은 아이스하키를 싸게 즐길 수도 있다. 여자 순위결정전의 C등급 티켓은 2만 원이면 살 수 있다. 개·폐회식 입장권은 22만∼150만 원이다.

평창 올림픽 종목별 입장권이 다음 달 5일부터 온라인으로 판매된다. 2018 평창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조직위원회는 “개·폐회식과 경기 입장권의 온라인 실시간 판매를 다음 달 5일 오후 2시 조직위 공식 홈페이지(www.pyeongchang2018.com)에서 시작한다”고 28일 밝혔다.

한국 팬들에게 인기가 높은 쇼트트랙과 피겨스케이팅, 스피드스케이팅 입장권은 최저 15만 원이다. 하지만 스키나 썰매 종목은 10만 원 이하짜리도 쉽게 찾을 수 있다. 조직위는 “많은 국민이 즐길 수 있도록 입장권의 절반 정도를 8만 원 이하로 책정했다”고 설명했다.


입장권 구매자는 올림픽 경기장 간 셔틀버스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올림픽 관련 전시관과 올림픽 플라자, 강릉 올림픽파크에도 무료로 입장할 수 있다. 국가유공자와 독립유공자, 장애인(1∼3급), 65세 이상 경로자, 청소년은 기본 등급 좌석 입장권을 50% 할인된 가격에 살 수 있다.

주요기사

이헌재 기자 uni@donga.com
#평창#올림픽#티켓#온라인판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