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세븐일레븐, 경영주 자녀 초청 ‘행복충전 여름캠프’
더보기

세븐일레븐, 경영주 자녀 초청 ‘행복충전 여름캠프’

정정욱기자 입력 2017-08-07 15:58수정 2017-08-07 16: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편의점 세븐일레븐이 최근 경영주 자녀 200여 명을 초청해 ‘행복충전 여름캠프’(사진)를 진행했다.

방학기간 자녀들과 많은 시간을 함께 보내지 못하는 경영주의 어려움을 나누기 위해 2014년부터 여름과 겨울 방학기간 경영주 자녀들을 초청해 행복충전 캠프를 정기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올해는 더 많은 경영주 자녀들이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도록 지역별 편의를 고려해 확대 개최했다.

기존 1개 지역에서 진행하던 캠프를 전국 4개의 권역별로 나눠 진행하고 참여인원 또한 기존 100여명에서 두 배 많은 200여명으로 늘려 초대했다. 수도권, 영남권, 호남권, 제주에서 진행됐으며, 여름방학을 맞아 놀이공원과 워터파크 등 아이들이 가장 가고 싶어하는 장소에서 진행했다는 게 회사 측 소개다.


정승인 세븐일레븐 대표는 “향후 경영주와 함께 성장하는 동반자로써 진실한 소통으로 실질적인 도움을 주는 상생 프로그램을 지속 확대할 것”이라고 했다.

관련기사

스포츠동아 정정욱 기자 jjay@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