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강남구, 중소기업 청년인턴 200명 모집
더보기

강남구, 중소기업 청년인턴 200명 모집

강승현기자 입력 2017-01-11 03:00수정 2017-01-11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최장 10개월 임금 지원  서울 강남구는 청년 실업과 중소기업 인력난 해결을 위한 ‘중소기업 청년 인턴십’을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

 강남구가 중소기업과 청년 구직자를 각각 모집해 연결해 주는 방식이다. 모집 인원은 총 200명이다. 인턴기간 3개월과 정규직 전환 후 7개월 등 최장 10개월 동안 강남구가 1인당 80만∼100만 원의 임금을 지원한다.

 참여 가능 기업은 강남구에 위치한 상시 근로자 5명 이상 중소기업 중 고용보험법상 우선지원대상 기업이다. 인턴사원의 정규직 전환율이 높을 경우 우선 선발된다. 그러나 최근 2년간 정규직으로 전환된 인턴사원의 고용 유지비율이 30% 미만인 기업은 제외된다. 인턴십은 미취업 상태인 만 15∼34세 이하 청년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기업의 선발 절차를 통과한 사람은 강남구의 서류 검토 절차가 끝난 뒤 인턴으로 채용된다.


 참여를 원하는 중소기업은 20일까지 강남구 상공회의소나 구청에 인턴 운영계획서와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인턴 희망자는 다음 달 8∼20일 구청이나 해당 중소기업에 신청서를 내면 된다. 인턴십 참여 중소기업은 다음 달 7일 강남구나 강남구 상공회의소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주요기사

강승현 기자 byhuman@donga.com
#강남구#중소기업#청년인턴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