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씨엘 열애설’ 송민호 과거 연애운 재조명…“여자 문제 생기면 양현석 사장이 용서 안해”
더보기

‘씨엘 열애설’ 송민호 과거 연애운 재조명…“여자 문제 생기면 양현석 사장이 용서 안해”

정봉오 수습기자 입력 2015-10-22 09:24수정 2015-10-22 09:2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Mnet 위너TV 캡처

‘씨엘 열애설’ 송민호 과거 연애운 재조명…“여자 문제 생기면 양현석 사장이 용서 안해”

그룹 위너의 송민호와 2NE1의 씨엘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가 두 사람의 열애설을 전면 부인한 가운데 과거 송민호의 연애운이 재조명되고 있다.

지난해 1월 10일 방송된 엠넷 ‘위너TV’ 5회에서는 멤버들의 운세가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역술가는 송민호에 대해 “여자가 많다”며 “한 여자에게 머물지 못하고 정력적이면서 여자 속을 많이 썩일 것 같은 남자상”이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어 송민호에게 “양현석 사장님과 궁합이 안 좋다”며 역술가는 “만약 여자 문제가 생기면 양현석 사장님은 절대 용서하지 않을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21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선글라스를 쓴 남녀가 호텔에서 찍힌 사진과 함께 이들이 송민호와 씨엘이라는 주장이 나왔다. 또한 같은 팔찌와 핸드폰 케이스가 커플 아이템이라며 두 사람의 열애 의혹을 제기했다.

YG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이날 동아닷컴에 “말도 안 되는 소리”라며 “합성사진일 뿐이다. 정말 어이가 없는 일”이라고 두 사람의 열애설을 부인했다.

씨엘 송민호 열애설. 사진=씨엘 송민호 열애설/동아닷컴DB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