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대관령 눈꽃축제 개막, 평창동계올림픽 성공 염원 ‘눈 나라의 꿈’
더보기

대관령 눈꽃축제 개막, 평창동계올림픽 성공 염원 ‘눈 나라의 꿈’

동아닷컴입력 2015-01-09 13:22수정 2015-01-09 14:2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2015 대관령 눈꽃축제’가 오늘(9일)부터 18일까지 강원도 평창군 대관령 횡계리 일원에서 열린다.

올해로 23번째인 대관령 눈꽃축제는 우리나라 대표 겨울축제 중 하나다. ‘세계인의 축제 2018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 개최를 염원하는 눈 나라의 꿈’을 주제로 고원의 은빛 설원에서 화려하게 펼쳐진다.

이번 대관령 눈꽃축제에는 다양한 산촌 문화를 테마로 눈, 얼음조각, 눈썰매, 얼음썰매 등 다양한 겨울놀이를 즐길 수 있다.


또 눈 조각 36점과 얼음 조각 500개로 만든 대형 광화문 등도 관람객의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주요기사

이밖에도 동계 스포츠 종목인 봅슬레이, 컬링, 스케이트, 바이애슬론 등을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도 함께 운영된다.

대관령 눈꽃축제의 관계자는 "눈꽃과 얼음의 아름다움이 어우러진 낭만적인 환상의 세계에서 추억과 모험, 동심의 세계를 만끽할 수 있도록 더 풍부해진 즐길 거리와 색다른 주제별 체험 이벤트로 관광객을 맞이하겠다"고 말했다.

누리꾼들은 대관령 눈꽃축제 개막 소식에 대해 “대관령 눈꽃축제 개막, 재밌겠다”, “대관령 눈꽃축제 개막, 기대되네”, “대관령 눈꽃축제 개막, 실제로 보면 너무 아름다워” 등의 반응을 나타냈다.

사진 l 동아일보DB (대관령 눈꽃축제 개막)
동아닷컴 영상뉴스팀 studio@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