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대구/경북]대구학원총연합회 오늘 ‘학파라치’ 항의대회
더보기

[대구/경북]대구학원총연합회 오늘 ‘학파라치’ 항의대회

입력 2009-07-22 06:26수정 2009-09-21 22:5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대구시학원총연합회는 정부의 이른바 ‘학파라치’에 항의하는 궐기대회를 22일 오전 10시 대구 중구 대봉동 대백프라자 앞 신천 둔치에서 연다. 궐기대회에는 회원 4000여 명이 참여할 예정인데 이날 연합회 소속 학원들은 휴원한다.

연합회는 성명서에서 “학원운영시간을 감시하는 신고포상금제는 적법한 절차를 거쳐 인가된 모든 학원을 잠재적인 범죄집단처럼 매도해 국민의 시선을 잠시 돌려놓으려는 행태”라며 “학교교육을 살릴 방안은 제시하지도 못한 채 학원만 단속하려는 것은 교육 문제를 정치적으로 풀려는 편의적 발상”이라고 말했다.

또 연합회는 “방과후 학교에 학원 강사를 채용하는 것은 학교를 학원화하는 처사”라며 “방과후 학교는 저소득층과 기초학력 미달 학생, 농어촌 학생을 위해 무상으로 지원하는 당초의 방식에 충실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연합회 은종국 회장(53)은 “학교교육을 강화하고 사교육비를 줄이기 위해 짜낸 대책이라는 게 기껏 학파라치냐”며 “일부 불법, 탈법 학원이나 고액 과외 같은 것을 정화해나가는 합리적 절차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권효 기자 boriam@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