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영화]단편 ‘3인 3색 러브 스토리’ 인터넷 사이트서 무료 상영
더보기

[영화]단편 ‘3인 3색 러브 스토리’ 인터넷 사이트서 무료 상영

입력 2006-02-16 02:59수정 2009-10-08 13:4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곽재용, 김태균, 정윤철 등 세 감독이 참여한 옴니버스 단편영화 ‘3人 3色 러브 스토리: 사랑 즐감’이 14일 인터넷 사이트(www.ktfilms.com)를 통해 무료로 선보인다. 제일기획이 기획하고 KT가 제작한 이 영화는 30분 분량의 세 편이 이어진 옴니버스 영화다.

곽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기억이 들린다’는 기억을 저장할 수 있는 기억은행이 존재한다는 설정의 판타지 멜로. 김 감독의 ‘I'm O.K.’는 엄마를 찾아 미국에서 한국으로 온 이종격투기 선수와 한 여자의 우연한 동거를 그렸다. 정 감독의 ‘폭풍의 언덕’은 우연히 얻게 된 전화번호가 불러 온 황당한 삼각관계를 그렸다. 02-3780-3444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