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본사후원 서울 채용박람회 폐막…23일부터 지방 순회
더보기

본사후원 서울 채용박람회 폐막…23일부터 지방 순회

입력 1996-10-21 20:55수정 2009-09-27 15:0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李鎔宰기자」 동아일보사 후원, 취업정보 전문기관인 인턴사 주최로 19∼21일 사 흘동안 열린 「96 공개채용박람회」에는 모두 12만여명의 대졸 및 졸업예정자들이 일자리를 구하기 위해 몰려들었다. 이번 행사에서 일자리를 알아본 지원자들중 절반이 넘는 7만여명은 지방소재대학 출신자였으며 여대생들도 30%가량인 4만여명에 달한 것으로 잠정집계됐다. 이번 박람회에는 삼성 현대 LG 대우 등 30대그룹뿐만 아니라 중견 및 중소기업 등 모두 3백여업체가 참가했다. 참가업체들이 이번 박람회를 통해 채용할 신규인력은 1만여명 수준. 행사에 참가 한 업체들은 입사지원서를 배부, 접수만 했으며 면접이나 필기시험은 각 사별 공채 일정에 따라 치를 예정이다. 소프트웨어 개발 벤처업체인 정소프트의 曺榮振과장은 『약 20명의 신규인력을 채 용할 계획인데 지원서를 받아간 학생이 5천명이 넘는다』며 『기업규모상 대규모 공 개채용이 어려운 벤처업체에는 채용박람회가 우수한 인재들을 접할 수 있는 좋은 기 회』라고 말했다. 인턴사는 이날 서울지역 채용박람회를 마치고 부산경남(23일·부 산대) 광주전남(24일·전남대) 대전충남(25일·충남대) 청주충북(11월4일·청주실내 체육관) 등지에서도 박람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