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박인비, 박성현에 29표차 승리… 4강 진출
더보기

박인비, 박성현에 29표차 승리… 4강 진출

이헌재 기자 입력 2019-12-16 03:00수정 2019-12-16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LPGA 최고선수 팬 투표서 50.33%
박인비(31·사진)와 박성현(26) 중 누가 더 뛰어난 골퍼일까. 팬들은 아주 근소한 차이로 박인비의 손을 들어줬다.

‘골프 여제’ 박인비(31)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가 실시하고 있는 ‘최근 10년간 최고 선수’ 팬 투표에서 박성현을 꺾고 4강에 진출했다.

14일 LPGA투어가 인터넷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한 바에 따르면 박인비는 2회전(8강) 박성현과의 맞대결에서 50.33%를 받아 힘겹게 승리했다. 두 선수의 표차는 29표밖에 되지 않았다.


LPGA투어는 “트위터 팬 투표에서는 박인비가 이겼고,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에서는 박성현이 앞섰다”고 설명했다.

주요기사

LPGA투어는 지난달 말부터 선수 16명을 추려 최근 10년간 최고 선수 팬 투표를 진행하고 있다. 박인비는 후보 16명 가운데 톱시드를 받았다. 박인비의 4강전 상대는 에리야 쭈타누깐(태국)을 제친 리디아 고(22)다.

이헌재 기자 uni@donga.com
#lpga#최근 10년간 최고 선수#박인비#박성현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