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1600만원 담긴 밥솥 분실 후 경찰 도움으로 되찾아
더보기

1600만원 담긴 밥솥 분실 후 경찰 도움으로 되찾아

뉴스1입력 2019-07-17 15:20수정 2019-07-17 15:2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현금 다발 들어있던 밥솥. (강릉경찰서 제공) 2019.7.17 /뉴스1 © News1

현금 다발이 담긴 밥솥을 모르고 버린 시민이 경찰의 도움으로 소중한 재산을 되찾았다.

17일 강원 강릉경찰서에 따르면 시민 A씨(46)는 적금으로 받은 현금 1600만원을 폐가전제품인 밥솥에 넣어 보관해오던 중 지난 4일 집 정리를 하면서 쓰레기 분리수거장에 밥솥을 버렸다.

그는 밥솥 안에 현금이 들어있다는 사실을 일주일이 지나서야 깨닫고 경찰에 신고했다.

이에 경찰은 주변 폐쇄회로(CC)TV 조사 등 닷새간 수색작업을 벌인 끝에 사건 발생 장소로부터 15㎞ 떨어진 고물상에서 밥솥을 발견했다.

주요기사

다행히 현금도 밥솥 안에 그대로 있어 경찰은 A씨에게 밥솥을 인계했다.

(강릉=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