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책의 향기/밑줄 긋기]덧니가 보고 싶어
더보기

[책의 향기/밑줄 긋기]덧니가 보고 싶어

동아일보입력 2019-11-09 03:00수정 2019-11-09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정세랑 지음·난다
어쩌면, 하고 재화는 엎드려 얼굴을 묻고 생각했다. 어쩌면 우리는 아직 이어져 있는 걸지도 몰라. 성층권보다 조금 더 높은 곳에, 냄새나는 연기들로부터 안전한 높은 하늘에 우리가 이어져 있는 어떤 망이나 막 같은 게 있는 걸지도. 텔레파시랄 것까진 없지만, 내가 널 오래 생각하면 너도 날 잠시쯤은 생각해줄지 모른다는 가능성.

주인공 커플 재화와 용기, 그리고 아홉 편의 삽입 소설이 유쾌하게 내달린다. 작가의 첫 장편소설.
주요기사
#덧니가 보고 싶어#정세랑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