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HC코리아 “비하 방송 중단 요청”…본사 아닌 韓지사 명의로 사과 발표
더보기

DHC코리아 “비하 방송 중단 요청”…본사 아닌 韓지사 명의로 사과 발표

스포츠동아입력 2019-08-14 05:45수정 2019-08-14 05:4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혐한 및 역사 왜곡 발언으로 논란을 일으킨 일본 화장품기업 DHC가 한국 지사 명의로 사과문을 발표했다.

김무전 DHC코리아 대표는 13일 오후 5시 한국 홈페이지와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을 통해 발표한 사과문에서 “DHC텔레비전 관련 문제로 물의를 일으킨 점 깊이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해당 방송은 DHC코리아와 무관하게 본사 자회사가 운영하는 채널”이라며 “DHC코리아는 방송 내용에 동의하지 않으며 한국인 비하 방송을 중단할 것을 요청하겠다”고 했다. 또 댓글을 제한했던 대응에 대해 사과하며 SNS 계정 댓글 차단을 해제한다고 덧붙였다.

DHC는 자회사 ‘DHC테레비’에서 출연자가 한국을 비하하고 역사를 왜곡하는 발언을 해온 사실이 알려지면서 불매운동을 넘어 기업 퇴출운동까지 일어나고 있다.

정정욱 기자 jjay@donga.com
관련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