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국제

[일본 지진]시마네현서 규모 6.1 강진 발생…국내는 괜찮나?

입력 2018-04-09 08:07업데이트 2018-04-09 09:07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NHK 캡처
9일 새벽 1시 32분쯤 일본 서부 혼슈 시마네 현에서 규모 6.1의 지진이 발생했다.

일본 기상청과 NHK 등에 따르면 이날 지진은 시마네 현 마쓰에(松江)시에서 남서쪽으로 50㎞ 떨어진 지점에서 발생했다. 진원의 깊이는 12㎞로 관측됐다.

보도에 따르면 이 지진으로 인해 쓰나미(지진해일)는 발생하지 않았으나, 3명이 가벼운 부상을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또 100여 가구에 수돗물 공급이 중단되고, 50가구에 정전이 발생했다. 일부 건물이나 도로에 금이 가는 등의 피해도 접수된 것으로 파악됐다.

첫 지진 이후에도 시마네 현에는 진도 4의 여진이 이어졌다. 기상청은 앞으로 일주일 정도 최대 규모 5 정도의 여진이 이어질 것으로 예측하며 주의를 당부했다.

한국 기상청은 일본 지진 직후 "국내에 끼칠 영향은 없다"라고 밝혔다.

김소정 동아닷컴 기자 toystory@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