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사람속으로

빅뱅 탑, 내년 머스크 우주선 타고 달 여행… 韓 민간인 최초

입력 2022-12-10 03:00업데이트 2022-12-10 03:00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그룹 ‘빅뱅’ 멤버 탑(최승현·35·사진)이 일본 최대 온라인 쇼핑몰 ‘조조타운’ 설립자 마에자와 유사쿠(47)와 내년 달 여행을 떠난다. 마에자와가 구상한 디어문 프로젝트는 9일 달 여행 참가자 8명을 공개했다. 탑과 미국 유명 DJ 스티브 아오키, 영화 제작자 브렌던 홀, 유튜버 팀 토드, 체코 안무가 예미 AD, 아일랜드 사진작가 리애넌 애덤, 영국 사진작가 카림 일리야, 인도 배우 데브 조시가 선정됐다.

마에자와는 지난해 3월 달 여행에 나설 사람을 공개 모집했고 100만 명 이상이 지원했다. 참가자들은 내년 스페이스X가 개발 중인 스타십 우주선을 타고 6일간 달 주변을 돌다가 귀환할 예정이다. 탑은 “달 궤도를 도는 대한민국 첫 민간인으로서 조국을 대표하는 것에 큰 자부심과 책임감을 느낀다”고 밝혔다.

김민 기자 kimmin@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