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형’ 딘딘 “유노윤호, 아빠보다 존경…술 마시고도 스케줄서 멀쩡”

뉴스1 입력 2021-01-16 22:08수정 2021-01-16 22:0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JTBC © 뉴스1
‘아는 형님’ 딘딘이 유노윤호를 존경한다고 밝혔다.

딘딘은 16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 “나는 이 사람을 내 인생 통틀어서 존경해. 아빠보다 존경한다”고 문제를 냈다.

그가 존경하는 사람은 유노윤호로 밝혀졌다. 이에 대해 그는 “아빠는 술 마시면 피곤하잖아. 그리고 사장이고, ‘오늘은 (회사) 못 가겠다’ 할 때도 있다”며 “그런데 윤호 형은 무슨 특별한 날이 있으면 스케줄 있어도 참석을 한다. 그리고 스케줄에서 보면 멀쩡하더라”고 밝혔다.

또 딘딘은 “아빠가 그래서 윤호 형을 질투한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그러자 유노윤호는 딘딘 대신 죄송하다고 사과한 뒤 “그래도 딘딘이가 매번 저한테 ‘우리 아빠 최고’라고 한다”고 알렸다.

주요기사

(서울=뉴스1)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