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공유하기
동아닷컴|연예

“문재인을 믿으니까”…최고 인기 치어리더 박기량, ‘더문캠’ 합류

입력 2017-03-27 17:40업데이트 2017-03-27 18:05
읽기모드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문재인 공식채널 유튜브 영상 캡처문재인 공식채널 유튜브 영상 캡처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 치어리더로 연예인 못지않은 인기를 끌고 있는 박기량이 더불어민주당 경선 후보인 문재인 전 대표의 캠프 '더문캠'에 합류하며 응원의 메시지를 남겼다.

26일 문재인 공식채널 유튜브에는 '문재인의 스친소, 치어리더 박기량 편"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에서 박기량은 "저는 솔직히 사회나 정치에 관심이 크게 있지 않았다"라며 "이번에 촛불집회했을 때도 정말 동참하고 싶었는데 못했다. 그래서 이번에는 적극적으로 해봐야겠다 그리고 문재인 후보님을 정말 믿기 때문에 이렇게 용기 냈다"고 더문캠 합류 이유를 밝혔다.

이어 박기량은 열약한 치어리더 근무 환경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인식 자체는 좋아졌는데 환경 자체는 개선이 안된 것 같다"라며 "저희가 꾸준히 일할 수 있는 것도 아니고 오래 일할 수 있는 것도 아니고 언제 계약이 끝날지 모르는 상황이라 제가 일하면서 지금 느끼는 환경들이 앞으로는 조금 더 좋아졌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박기량에게 문재인이란'이라는 질문엔 "한 아이를 안아주시며 눈 마주치면서 웃어주시는 (문 전 대표의) 모습을 보고 저희 친할아버지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라며 "저희 할아버지가 일찍 돌아가셨는데 (문 전 대표를 보고) 친할아버지 생각이 났다. 친할아버지 같은 그 따뜻함"이라고 답했다.

더문캠 유세단으로서의 각오도 밝혔다. 박기량은 "아무래도 이왕 제가 하니까 정말 그 현장이 뜨거웠으면 좋겠다"라며 "그리고 응원하러 가는 거니까 좋은 응원으로 보탬이 되도록 열심히 하겠다"고 말했다.



27일 박기량은 광주 광산구 광주여대시립유니버시아드 체육관에서 열린 민주당 호남권역 순회경선에 참여해 문 전 대표를 응원했다.

김소정 동아닷컴 기자 toystory@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지금 뜨는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