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로프킨, 12R 접전 끝 제이콥스 잡고 ‘타이틀 방어’…3:0 만장일치 판정승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7-03-19 13:55수정 2017-03-19 17:02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방송화면 갈무리
‘한국계 복서’ 게나디 골로프킨(35·카자흐스탄)이 19일(한국시각) 골육종을 극복한 ‘투혼의 복서’ 다니엘 제이콥스(30·미국)를 잡고 타이틀 방어에 성공했다.

골로프킨은 이날 미국 뉴욕 메디슨 스퀘어가든에서 열린 WBC·WBA·IBF 미들급(72.57㎏) 통합타이틀전에서 방어에 성공했다. 3:0 판정승이었다.

이날 골로프킨와 제이콥스는 12라운드가 끝날 때까지 타격을 주고받았다.

판정단은 골로프킨의 손을 들어줬다.

주요기사
이날 승리로 골로프킨는 역대전적에서 37승(33KO) 무패를 달성하게 됐다.

반면 패배한 제이콥스는 2패째(32승)를 기록했다.

정봉오 동아닷컴 기자 bong087@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