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심여고 “최순득 우리 졸업생 아냐, 8회 졸업생 중 최씨 성 확인 해봤지만…”

박태근 기자 입력 2016-10-31 16:58수정 2016-10-31 17: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이른바 '진짜 비선 실세'로 지목된 최순득 씨가 박근혜 대통령과 성심여고 동문이 아닌것으로 전해진다.

앞서 31일 오전 한 매체는 "박 대통령과 성심여고 동기동창인 최순득 씨가 실제 비선 실세이며, 동생인 최순실 씨는 '현장 반장'에 불과했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성심여고 관계자는 이날 오후 YTN과의 통화에서 "지난 1970년에 졸업한 성심여고 8회 졸업생 명단에는 최순득이나 최순덕이라는 이름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또, 개명 가능성을 고려해 8회 졸업생 가운데 최 씨 성을 가진 5명을 확인해봤지만 최순득 씨로 보이는 사람은 없었다고 전했다.

주요기사
성심여고 동창회 관계자도 졸업생이 아닌 것으로 알고 있다면서 동창회 회원들에게 항의 전화가 오고 있다고 밝혔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기사제보 dnews@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