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od&Dining3.0]생산과정 자신있게 공개… ‘시스루 마케팅’으로 소비자 마음잡기

이정원 기자 입력 2016-10-19 03:00수정 2016-10-19 03:0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매일유업 유아식 전문 브랜드 ‘맘마밀’
월1회 ‘키친 안심투어’ 통해
소비자에 직접 확인 기회 제공


맘마밀키친 안심투어
 식품업계가 소비자에게 제품의 제조 과정 등을 공개하는 ‘시스루(See-through) 마케팅’을 통해 소비자들의 마음 잡기에 나서고 있다.

  ‘시스루’는 ‘속이 비친다’는 뜻으로 먹거리에 관한 신뢰가 중요해지면서 제품의 생산 과정, 환경 등을 소비자에게 공개하는 방식을 일컫는다. 업계는 이런 추세에 맞춰 소비자의 눈으로 직접 확인시켜 불안감을 해소할 수 있는 공장 견학, 소비자 체험 등의 프로그램을 활발히 선보이고 있다. 시스루 마케팅을 통한 소비자와의 직접적인 소통으로 신뢰를 얻는 것은 물론이고 차별화된 경쟁력을 확보한다는 전략이다.

 매일유업의 유아식 전문 브랜드 ‘맘마밀’은 아기를 키우는 엄마, 아빠를 대상으로 ‘맘마밀키친 안심투어’를 월 1회씩 정기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아기 부모가 시판 이유식 선택 시 중요하게 여기는 부분은 제품이 안전하고 위생적인 환경에서 만들어졌는지, 안심하고 아기에게 먹일 수 있는지에 대한 것이다. 맘마밀키친 안심투어는 부모의 마음을 헤아려 모든 단계를 까다롭고 꼼꼼하게 생산하는 맘마밀 안심이유식을 소비자가 직접 확인토록 함으로써 신뢰를 쌓기 위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주요기사
 매일유업 영동공장에서 진행되는 맘마밀 키친 안심투어는 안심이유식의 안심 설계 원칙과 ‘맘마밀’의 브랜드 스토리가 담긴 동영상을 시청하는 것으로 시작한다. 이후 안심이유식의 생산 과정과 맘마밀 안심이유식이 구축한 ‘안심 정보 공개 시스템’의 과정을 눈으로 확인하고 맘마밀 안심이유식에 사용되는 재료로 만들어진 식사까지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맘마밀 안심정보공개시스템은 패키지에 있는 QR코드를 스캔하면 이유식 쌀의 도정일, 생산일, 유기농 쌀 인증서를 비롯해 제조공정과 제품 사용법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기술이다.

 매일유업 맘마밀 관계자는 “이달 28일에 진행하는 맘마밀 키친 안심투어도 아기 엄마, 아빠에게 인기를 얻으며 높은 참여 신청 경쟁률을 보였다. 앞으로도 생산 과정을 자신 있게 공개해 제품에 대한 자신감과 책임감을 보여주고, 이를 통해 소비자의 믿음과 신뢰를 이어갈 예정이다”고 전했다.

이정원 기자 jw7@donga.com
#매일유업#맘마밀#시스루마케팅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