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측 바비킴 ‘TV 예술무대’ 하차 밝혀, “불미스러운 일로…”

동아닷컴 입력 2015-01-09 14:07수정 2015-01-09 14:55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출처= 오스카 ent
대한항공 기내 만취 난동을 벌인 가수 바비킴(42·본명 김도균)이 현재 MC를 맡고 있는 MBC ‘TV예술무대’에서 하차한다.

MBC는 9일 오전 보도 자료를 통해 “바비킴의 불미스러운 일로 시청자 여러분께 큰 심려를 끼친 점에 대해 사과드린다”며 바비킴의 ‘TV예술무대’ 하차 사실을 알렸다.

이어 “바비킴은 이번 일을 깊이 반성하며 책임을 통감하고 있으며 자숙의 시간을 갖기 위해 프로그램 하차 의사를 전달해왔다. 제작진은 본인의 의사를 수렴하기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한편 바비킴은 7일 오후 4시 49분 인천을 출발해 미국 샌프란시스코로 가는 대한항공 KE023편 일반석에서 출발 5시간쯤 지나 술에 취해 고성을 질렀으며 1시간가량 난동을 부린 끝에 미국 연방수사국(FBI)의 조사를 받았다.

관련기사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DKBnews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