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박시연, 호텔 로비 포착 ‘누구 기다리는 중?’

입력 2012-12-06 14:49업데이트 2012-12-06 15:09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배우 박시연의 일상 모습이 공개됐다.

KBS2 드라마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남자’에 출연해 팜므파탈 캐릭터를 연기한 박시연이 한가롭게 여유를 즐기고 있는 모습이 포착된 것.

사진 속 박시연은 호텔 로비로 보이는 곳 크리스마스 트리 앞에서 누군가를 기다리고 있었다.

박시연은 편안한 팬츠에 빈티지한 느낌의 야상 점퍼를 입고 여기에 비비드한 컬러의 토트백으로 포인트를 줬다.

이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비비드 룩의 정석인 듯”, “컬러 포인트로 간단한 마무린데 너무 예쁘다”, “역시 박시연 패션 센스 굿”, “여자라면 역시 겨울에도 핑크”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홍수민 기자 sumini@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