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성인 기념’ 격렬 섹시 웨이브…‘공개 연애’도 언급

동아닷컴 입력 2012-11-03 21:28수정 2012-11-03 21:3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아이유 웨이브-야동
[동아닷컴]

‘국민여동생’ 아이유가 대담한 모습을 보였다.

아이유는 2일 SBS '고쇼‘에 출연한 자리에서 이제 스무살 성인임을 인증하기라도 하듯 거침없이 ’야동(야한 동영상)‘에 대한 썰을 푸는가 하면, 공개 연애에 대해서도 자신있게 언급했다. 보기 드문 섹시 웨이브를 선보이기도 했다.

이날 아이유는 미쓰에이 수지, 브라운아이드 걸스 가인과 함께 ‘고쇼’의 ‘위험한 소녀’라는 가상 영화 오디션에 참여했다. 아이유는 “스무살이 된 기념으로 섹시 웨이브를 선보이겠다”라며 자리에서 일어났다.

관련기사
아이유는 이어 브라운아이드걸스의 ‘아브라카다브라’ 안무인 바닥쓸기 댄스를 선보였다. 아이유는 곧 무안함을 드러내 스튜디오를 폭소로 물들였다.

또 아이유는 “요즘 애들 빠르다. 나도 물론 야동을 봤다”라며 “스토리가 없어서 납득이 안되고 흥미가 생기지 않더라”라고 아이돌답지 않은 용감함을 보이기도 했다.

아이유는 ‘공개 연애를 하겠느냐’라는 질문에는 "감출 수 있을 때까지 감출 것"이라고 답하며 웃었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 기사제보 star@donga.com
사진출처|SBS ‘고쇼’ 방송캡쳐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