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Array|연예

이본, 김현성과 녹화 중 실제 키스…박명수 “미국방송이야?”

입력 2011-11-15 19:09업데이트 2011-11-15 20:23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90년대 ’이승기’ 김현성이 ‘컴백쇼 톱10’의 첫 쇼 녹화 중 이본과 파격적인 키스 퍼포먼스를 선보여 화제다.

이날 녹화에서 김현성은 ‘컴백쇼 톱10’ 출연자 중 유일하게 발라드를 부르며, 공연장에 온 여심을 흔들며 다른 출연자들의 부러움을 샀다.

공연장을 찾은 관객들은 촛불을 흔들며 김현성을 응원했고, 노래가 끝날 즈음 프로그램 MC인 이본이 등장해 김현성으로부터 다이아몬드를 받았다.

끝난 줄 알았던 김현성의 공연은 곧 이본과의 키스로 연결됐고, 이에 관객들은 깜짝 놀란 반응을 보였다.

이에 박명수는 “진짜 키스를 한 거에요? 이거 미국방송입니까? 굉장히 깜짝 놀랐어요”라며 농담을 던져 관객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이본은 “사실은 키스하는 장면에서 조명이 어두워지기로 했는데, 밝은 상태 그대로 진행이 됐다. 그러다보니 자연스럽게 키스를 하게 됐다.”며 의도치 않았던 상황임을 설명했다.

이 모습을 본 관객들은 ‘진짜 할 줄은 몰랐어요.’ ‘둘이 정분나는 거 아닌가 모르겠네요’ ‘리얼로 하니까 좀 진정성 있어 보였어요’ ‘프로그램에 임하는 자세가 다른 것 같아요.’ 등 김현성과 이본의 키스 퍼포먼스에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사진제공ㅣSBS Plus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