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대희 중수부장 “기업수사 年內 끝낼것”

입력 2003-12-08 18:19수정 2009-09-28 03:34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안대희 대검찰청 중앙수사부장은 8일 “대선자금과 관련한 기업수사는 올해 안에 끝내겠다”고 말했다.

안 중수부장은 이날 기자간담회에서 “기업별 대선자금 제공 액수에 대한 윤곽이 이달 말쯤 나올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송광수(宋光洙) 검찰총장도 “기업 수사는 대선자금 수사보다 먼저 끝날 수 있다”며 “수사의 본류는 기업이 아니다”고 말했다.

송 총장은 또 “이번 수사는 기업 총수의 소환 문제가 본질이 아니라 정치권에 대한 수사 문제가 본질”이라며 “따라서 지금의 수사 상황에 비춰볼 때 기업 총수들을 반드시 사법처리하거나 소환 조사해야 하는 것은 아니다”고 말했다.

대통령측근 비리 수사와 관련해 그는 “특검 수사가 본격화되면 관련 서류를 모두 넘기고 검찰 수사는 중단하겠다”고 덧붙였다.

이현두기자 ruchi@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