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도심 훈련용 수류탄 폭발…인명피해는 없어

입력 1999-07-21 18:48수정 2009-09-23 22:23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20일 오후 9시40분경 대구 중구 동성로 2가 대구백화점 앞길에서 훈련용 수류탄으로 보이는 폭발물이 터져 길가던 시민 20여명이 대피하는 소동을 빚었으나 인명피해는 없었다.

목격자 서모씨(44·대구 수성구)는 “갑자기 ‘펑’하는 소리와 함께 불꽃이 튀어 주위에 있던 사람들이 놀라 달아났다”고 말했다. 경찰과 군수사기관은 제대했거나 휴가나온 군인이 부대에서 몰래 가져나온 훈련용 수류탄을 장난삼아 터뜨린 것으로 보고 수사중이다.

〈대구〓정용균기자〉cavatina@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