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회창-YS 연대 가능할까? …교감說 모락모락

입력 1999-07-18 19:45수정 2009-09-23 22:4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나라당 이회창(李會昌)총재와 김영삼(金泳三)전대통령의 연대는 과연 가능할까.

여권의 ‘사정―정계개편 드라이브’로 한나라당이 수세에 몰리자 당내에서는 두 사람간의 연대설이 모락모락 피어오른다. 특히 YS의 “DJ 임기는 정치적으로 올해가 끝”이라는 발언에 “대통령 임기는 헌법으로 보장돼 있다”고 반응했던 이총재가 최근 DJ 재신임투표를 주장한 뒤 두 사람 사이의 교감설도 흘러나온다.한 당직자는 “이제 연대할 세력은 YS밖에 더 있느냐”고 말했고 이총재의 한 측근도 “여권이 이총재를 죽이기로 작심한 이상 필요하다면 한시적으로 YS와 같이 할 수도 있지 않겠느냐”고 말했다.

〈박제균기자〉phark@donga.com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