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광순씨, 꿈나무재단에 또 100만원 기탁

입력 1998-12-10 19:20수정 2009-09-24 17:1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93년부터 매년 말에 5차례에 걸쳐 신체장애인중 불우맹아를 위한 장학금으로 4백8만원을 동아꿈나무재단에 기탁한 원광순(元光淳·41·석봉상사 대표)씨가 10일 추가로 1백만원을 보내왔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