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선주자 직격문답/이회창]공정관리 입장…문답 거절

입력 1997-04-01 08:08수정 2009-09-27 00:56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신한국당 李會昌(이회창)대표는 『여당 대표로서 공정한 경선관리를 해야 하는 입장이기 때문에 대통령이 되는 것을 가정하거나 경선과정을 예상한 질문에는 답변하기 어렵다』며 직격문답을 거절했다. 이대표측은 또 『야당과 대화를 진행해야 하는 여당대표로서 후보단일화 등 야당사정을 예단해서 답하기도 어렵다』고 밝혔다. 다만 이 대표는 「5,6공 민주화 운동 때 당신은 뭘 했느냐」는 질문에 대해서만은 『고독한 판사실에서 법과 양심을 지키기 위해 고민하면서 판결문을 썼다』고 응답했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