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선,태백∼영주 87㎞ 마무리…열차증편­40분 단축

입력 1996-10-31 20:25수정 2009-09-27 14:1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태백〓慶仁秀기자】강원 태백시 철암역에서 경북 영주역까지 영동선 87㎞에 대한 전철화사업이 7년만에 마무리돼 오는 17일부터 시험운행을 가진뒤 연말부터 본격 운행을 시작한다. 철도건설본부는 31일 시험운행을 위해 영동선 전 열차선로에 전압 2만5천v의 교류전기를 공급한다고 밝히고 전기사고를 예방키위해 철도횡단 및 근접작업을 삼가줄 것을 당부했다. 89년말부터 7백55억원을 들인 철암∼영주 구간의 전철화로 이 구간 열차운행횟수가 편도 28회에서 37회로 증가하고 수송시간도 2시간20분에서 1시간40분으로 40분가량 단축된다. 02―798―8802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