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만석동 가구공장 화재… 대응 2단계 발령

동아닷컴 조혜선 기자 입력 2021-02-24 12:47수정 2021-02-24 13:37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소방당국 “인명 피해는 없는 것으로 확인”
동구청, 인근주민에 재난문자 발송
24일 오전 11시23분께 인천시 동구 한 가구공장에서 불이 났다는 신고가 119로 접수돼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원들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인천소방본부 제공)2021.2.24/뉴스1
인천의 한 가구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24일 인천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23분쯤 인천시 동구 만석동에 위치한 가구 공장에서 불이 났다.

소방당국은 신고 접수 후 오전 11시 33분쯤 소방비상대응 1단계를 발령한 데 이어 낮 12시 9분쯤 대응 2단계로 상향했다.

화재 현장에는 인접한 소방서의 소방관 129명과 지휘차·펌프차 등 장비 26대를 비롯해 소방헬기 4대가 투입됐다. 불이 난 공장 건물은 1층짜리 벽돌조 구조다. 연면적 1582㎡ 규모로 파악됐다.

주요기사
인천 동구청은 “만석동 1-4번지 공장 인근에 화재가 발생해 진압 중이니 인근 주민은 주의하시기 바란다”는 내용의 긴급재난 문자를 발송했다.

한편 소방당국에 따르면 공장 내 작업인원 20여명은 안전하게 대피했다. 현재까지 인명 피해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조혜선 동아닷컴 기자 hs87cho@donga.com
오늘의 핫이슈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0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