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장공유
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일보|국제

‘눈사람 아저씨’ 작가 레이먼드 브릭스 별세…향년 88세

입력 2022-08-11 16:06업데이트 2022-08-11 16:09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AP뉴시스
그림책 ‘눈사람 아저씨’로 유명한 영국의 그림책 작가 레이먼드 브릭스가 9일(현지 시간) 별세했다고 가디언 등이 10일 전했다. 향년 88세.

1978년 출간된 이 책은 눈 오는 날 한 소년이 만든 눈사람이 살아 움직이며 소년과 함께 밤하늘을 날며 어울리는 내용을 담고 있다. 전 세계적으로 550만 부 이상 팔렸으며 TV 애니메이션으로도 제작돼 큰 사랑을 받았다.

브릭스는 최초로 그림책 삽화에 만화 기법을 사용해 어린이뿐 아니라 성인도 즐기는 그림책을 만든 작가로 유명하다. 런던 슬레이드 미술학교 대학원생이었던 1957년부터 60년 넘게 ‘마더 구스의 보물단지’ ‘산타클로스’ ‘괴물딱지 곰팡이’ 등에서 다양한 캐릭터를 창조했다. 이 공로를 인정받아 2017년 대영제국 훈장을 받았다.

유가족들은 성명에서 “전 세계 수백만 명의 사람들이 그의 책을 사랑하고 감동받았다는 것을 알고 있다”며 고인이 매울 그리울 것이라고 애도했다.

이채완 기자 chaewani@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국제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