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기모드공유하기
동아닷컴|연예

‘허삼관’ 하지원, 어깨 드러낸 블랙 시스루…‘섹시 매력 방출’

입력 2014-12-17 14:09업데이트 2014-12-17 14:09
글자크기 설정 레이어 열기 뉴스듣기 프린트
글자크기 설정 닫기
허삼관 하지원. 사진 = 동아닷컴 DB
‘허삼관 하지원’

영화 ‘허삼관’ 제작 보고회에 참석한 하지원이 화제다.

영화 ‘허삼관’ 제작 보고회가 17일 서울 신사동 압구정 CGV에서 열렸다. ‘허삼관’ 제작 보고회에는 배우 하정우, 하지원, 전혜진, 이경영, 정만식, 김성균, 장광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하지원은 어깨가 드러나는 오프 숄더의 우아한 드레스로 매력을 뽐냈다.

하지원은 영화 ‘허삼관’에서 뭇 남성들이 모두 탐내는 마을 최고의 절세미인 허옥란을 연기했다.

영화 ‘허삼관’은 성질이 더러운 허삼관(하정우 분)이 절세미녀 아내 허옥란(하지원 분)과 세 아들을 얻으며 맞닥뜨리는 일생일대의 위기를 그린다.

세계적 베스트셀러 중국 위화 작가의 대표작 ‘허삼관 매혈기’를 영화화했다. 내년 1월15일 개봉될 예정이다.

동아닷컴 도깨비뉴스 페이스북 http://www.facebook.com/DKBnews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댓글 0
닫기
많이 본 뉴스
연예
베스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