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엄용수-백경미 끝내 파경
더보기

엄용수-백경미 끝내 파경

입력 1997-10-01 08:47수정 2009-09-26 09:1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열일곱살의 나이차를 극복하고 89년 탤런트 백경미(28)와 결혼, 화제를 모았던 코미디언 엄용수(45)가 파경을 맞았다. 엄용수는 9월29일 기자들을 만나 백경미의 외도가 이유라고 밝혔으나 백경미는 18일 서울지법에 이혼소송을 제기한 뒤 외부와 연락을 일절 끊고 잠적중이다. 백경미측은 엄용수의 의처증과 폭행이 이혼사유라고 주장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