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영화로 영어보기]거짓말 or 행운빌때 ‘손가락 꼬기’로
더보기

[영화로 영어보기]거짓말 or 행운빌때 ‘손가락 꼬기’로

입력 2005-03-17 15:52수정 2009-10-09 05:1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동아일보 자료사진

《외국어 영화의 대사를 귀 기울여 듣는 것은 살아있는 외국어를 배울 수 있는 지름길이다. 전문 번역가가 스크린 속 영어의생생한 관용 사례를 설명하고 대사 속에 담긴 문화적 코드까지 해석해주는 ‘영화로 영어보기’를 연재한다.》

영화 ‘아이 앰 샘(I am Sam)’. 가수 마돈나의 전 남편으로 유명세를 타기 시작해 연기파 배우로 자리매김을 한 숀 펜이 주인공인 정신지체 아빠 샘으로 열연한 영화다. 이 대화는 샘의 딸 루시의 양육권 심리 중 루시가 증언하는 장면이다. 법적 공방을 담은 영화에는 필수적으로 등장하는 표현인 ‘Objection(이의 있습니다)’, ‘Sustained(인정합니다)’, ‘Overruled(기각합니다)’ 등은 여전히 나온다. 하지만 아는 만큼 보인다고 했던가. 알고 보면 이 영화도 더 보인다.

흥미로운 건 루시의 손동작(hand gesture)이다. 양육권 심리 중 질문에 답하는 루시가 다리를 꼬듯이 셋째손가락(중지)을 둘째손가락(검지) 위로 꼬는 것이다. 카메라는 그 꼰 손가락을 클로즈업한다. 꼰 손가락이 무슨 의미가 있는 것일까?

미국 문화에서 손가락을 꼬는 건 두 가지 상황에서이다. 첫째는 거짓말을 할 때, 그 다음은 행운을 빌 때.

영화에서 루시가 손가락을 꼰 이유는 아빠인 샘에게 유리한 진술을 하기 위해 거짓말을 하고 있기 때문이다. 미국 아이들은 거짓말을 할 때 종종 손가락을 꼬는데 이때 당연히 손은 보이지 않게 슬쩍 숨긴다.

행운을 빌 때도 ‘Good luck!’이라는 의미로 손가락을 꼰다. 물론 이때는 손을 숨기지 않고 당당히 내민다. 손가락을 꼬지 않고 ‘말로만’ 손가락을 꼬는 경우도 흔하다. 예를 들면 이런 거다. “Good luck on your presentation tomorrow. We'll be crossing our fingers for you!(내일 프레젠테이션 잘 되기를 바라요! 당신을 위해 손가락을 꼬겠어요).” 말과 동시에 꼰 손가락을 상대에게 보여주기도 한다.

꼰 손가락은 시사하는 바가 있다. 거짓말은 당당하지 않은 것이니 손가락을 숨겨야 하지만, 행운을 빌어주는 것은 하는 사람 즐겁고 듣는 사람도 기분 좋은 일이니 당당히 드러내는 것이다. 손가락조차 나쁜 것과 좋은 것을 안다.

자, 그럼 좋은 의미로 손가락 한번 꼬아 보자. Let's cross our fingers and hope for the best.

▼대사보기▼

Social worker: Now that we have all agreed to tell the truth… where were you sleeping last night?

Lucy: In my bed at the foster home. (답을 하는 내내 루시는 등 뒤로 손가락을 꼬고 있다)

Social worker: If you're not going to tell the truth, I am. Your dad kidnapped you last night.

Lawyer: Objection. Kidnapped?

Judge: Sustained.

사회복지사: 사실대로 말하겠다고 약속했으니까…어젯밤 어디서 잤지?

루시: 수양부모님 집 제 침대에서요.

사회복지사: 네가 사실대로 말하지 않는다면 내가 하지. 어젯밤 아빠가 너를 납치했지?

변호사: 이의 있습니다. 납치라뇨?

판사: 인정합니다.

글 김태영

○ 김태영 씨는

△로스앤젤레스 캘리포니아대 (UCLA) 대학 및 대학원. 현재 홍익대학교 교양과 영어담당 주임교수로 ‘영어통번역’ ‘고급영어강독’ ‘스크린 잉글리시’등 과목을 강의 중 △영화 ‘브레이브 하트’ ‘유브 갓 메일’ ’일 포스티노’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 ‘배트맨 앤 로빈’ ‘리쎌 웨폰 4’’ 도망자 2’ ‘언더씨즈 2’ ‘토이스토리’ 등 번역 △저서 ‘TOEIC Wow’(2003) 등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